본문바로가기

KDDF -재단법인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

media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에 대한 뉴스 및
다양한 사업단소식을 알려드립니다

뉴스/보도자료

홈 > 미디어룸 > 뉴스/보도자료
[보도자료] KDDF-벤처캐피탈 손잡고 기술 창업의 새 지평 연다
2017년 10월 24일

KDDF-벤처캐피탈 손잡고 기술 창업의 새 지평 연다

- KDDF BRIDGE 지원과제 사업화 및 투자 유치를 위한 다자간 MOU 체결 -

 

 

(재)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단장 묵현상, 이하 사업단)은 7개의 벤처캐피탈(VC)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BRIDGE 지원과제 사업화 및 투자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10월 24일(화), 사업단 대회의실에서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업단은 BRIDGE 사업*을 통해 신약개발의 3대 병목지점 중 하나로 꼽히는 기초연구 분야에서 초기단계의 우수 신약 후보물질을 발굴하여 약물개발 가능성을 높이고자 연구개발 자금 및 전문가 컨설팅, 신약 개발 공공 인프라 등을 전방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 전임상 최적화 지원 프로그램으로 국내 대학, 공공연구소, 연구중심병원에서 개발하고 있는 초기단계의 신약 후보물질 발굴을 통해 ①KDDF 연구개발 자금 ②국내외 신약개발 전문가 컨설팅 ③신약개발 공공 인프라를 활용한 연구개발 ④조기 기술이전 ⑤기술창업 지원

 

이번 업무협약은 BRIDGE 사업으로 선발된 과제 지원의 후속 단계로 해당 과제에 협약한 VC가 투자하여 기술창업을 촉진하기 위한 것이다.

 

 

KDDF BRIDGE 지원과제 사업화 및 투자 유치를 위한 다자간 MOU 체결 기념촬영

(왼쪽부터) 국찬우 KB인베스트먼트 수석, 임정희 인터베스트 전무, 신기천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사장, 묵현상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 단장, 미래에셋캐피탈 김승건 대표, 다까하시 요시미 SBI인베스트먼트 대표, 박인식 엠벤처투자 전무

 

 

본 협약은 공공과 민간이 상호 협력하여 글로벌 신약개발을 위한 임계 규모 이상의 개발자금을 마련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또한, 향후 사업단의 과제 선별·관리 역량을 바탕으로 VC의 투자리스크를 완화시킴으로써 초기 물질에 대한 투자 촉진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평가되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는 제약·바이오 부문의 투자를 적극적으로 확대하고 있는 국내 주요 VC인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 DSC인베스트먼트, 인터베스트, KB인베스트먼트, 미래에셋캐피탈, 엠벤처투자, SBI인베스트먼트가 참여했다.

 

업무협약을 통해 사업단은 ▲BRIDGE 사업 과제에 대한 우선 투자 지원, ▲BRIDGE 사업 과제 기술이전 전략 및 사업 모델 컨설팅 지원, ▲ BRIDGE 사업 과제에 대한 사업단 가치평가 자료 제공, ▲사업단 글로벌 비즈니스 전문 인력을 활용한 사업화 지원 등을 수행한다.

 

또한 협약 대상인 벤처캐피탈 7개 기관은 BRIDGE 사업 과제의 기술 창업 추진 시 ▲우선적 투자 검토, ▲투자 자문 및 법률 자문 협력, ▲BRIDGE 사업 과제 사업모델 개발 협력 부문에 대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묵현상 범부처신약개발사업단장은 “BRIDGE 사업은 글로벌 신약 개발의 성공 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사업단의 중점 추진 사업 중 하나”라며, “업무협약을 계기로 전략적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사업화 자금의 지원 및 투자 체계를 견고히 함으로써 국내 바이오 창업 생태계의 수준을 한층 끌어올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사업단은 국내 VC는 물론 해외 유수의 VC들과의 협력 관계를 구축함으로써 우리나라 바이오 제약 기업의 글로벌화를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목록으로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점주기
확인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개인정보 취급방침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37 KPX빌딩 9층 대표전화 02-6379-3050

© Korea Drug Development Fund. All Rights Reserved.